1.jpg

클라이언트:   국립중앙박물관             DATE:   2019.11

01. PROJECT OVER VIEW

국내에 최초로 소개되는 에트루리아의 독자성을 담은 유물에 연출을 더해 보다 명확한 주제를 전달하고자 하였습니다.

에트루리아의 시간성 및 공간성을 연출하여 전시 유물을 입체적으로 관람할 수 있도록 연출하였습니다.

02. PLANNING

2.jpg

에트루리아 도시를 거닐 듯 자연스러운 주제의 흐름에 맞춰 동선을 계획하였고 개방감 있는 전시실과 통로형의 전시실을 조화롭게 배치하여 관람객이 주제와 유물에 집중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습니다.

03. PERSPECTIVE

1.jpg
2.jpg
3.jpg

유물과 연계된 신전, 고분 건축 일부를 재현하고 아치형 건축 기법, 도로 등 시대를 반영한 요소를 부분 시각화하여 표현하였습니다.

또한 주요 코너에 바닥과 벽체, 천정을 연결하여 관람객이 공간감을 경험하도록 하였고 유물이 집중되는 마지막 존에 휴게공간을 배치하여 관람의 편의를 도모하고자 하였습니다.

04. IMPLEMENTATION

Untitled-1.png
Untitled-1.png
Untitled-1.png

현장사진과 설명은 추후 업데이트할 예정입니다.